우리 이야기

(English)

스템 과학센타는 1995 년 인텔과학원으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인텔과학원은 뉴욕 메스페스에 위치했으며, 3 년후에는 후러싱으로 옮기어 성장했습니다. 주로 과학꿈나무들에게 체험과학을 경험케 했습니다. 또한, 과학인재발굴 및 양성에 앞장섰습니다. 2000 년부터 이종빈 박사의 에미스피어 제약회사에서 선임 연구원으로 근무하게 되며, 2007 년는 스템 과학센타를 설립하고 과학교육에 매진하게 됩니다. 2016년 1 월부터 스템 과학센타로 더욱 향상된 과학교육 패러다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각종 세미나를 통하여 학부모와 학생들과 소통합니다.

좌측사진은 2009 년 한국일보에 게재된 기사중에서, 중앙의 사진은 2007 년 중앙일보에서 개최한 “인텔 과학경시대회 세미나”를 보도한 자료에서, 우측 사진은 2007 년 매리어트 호텔에서 거행되었던 “과학의 중요성에 관한 세미나”를 보도한 세계일보의 기사중에서 실렸던 사진입니다.

먼저 학부모와 동행!

세미나를 통해서 학부모와 소통합니다. 경험에서 얻은 정보와 최신 업데이트된 뉴스를 서로 나눔으로서 학부모들이 학생을 올바로 가이드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합니다.   요즘, 새로운 기술과 교육 패러다임이 너무나 빨리 바뀌며 업데이트됩니다.  부모님들은 이러한 세상의 변화를 배워서, 자녀들의 교육을 인도할 수 있어야 합니다.

열심히 청취중!

스템 과학센타는 정보공유를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항상 나누고 가르치며 더욱 높은 경쟁력과 지식을 개발합니다.  정보공유를 통하여, 학부모는 올바른 지식을 가지고, 자녀들에게 접근해야만, 능력있는 부모님은 학생들과 더욱 친밀해 집니다.

세미나를 통한 교육

과학교육을 통해서, 과학이 이루어 집니다. 학부모들에게 인텔과학경시대회의 중요성과 학술지와 과학잡지에 논문을 게재하는 활동의 중요성을 강조합니다. 학생들도 더욱 큰 포부를 갖습니다.

 

힘들지만 가치있는 도전스템 과학센타 인텔경시대회 설명회

(2009 년 3 월 20 일, 뉴욕 중앙일보) “힘든 과정이지만 가치가 있는 도전이라고 생각합니다.” 사설 교육기관 스템 과학원은 18일 뉴저지 포트리 더블트리호텔에서 인텔 과학경시대회 설명회를 열었다. 프라피스는 인텔 과학경시대회에 참가하려는 학생의 준비 과정을 돕고 있다. 이재현 스템 과학원 대표는 “인텔 과학경시대회 출전을 위해선 학생과 부모, 교사의 철저한 준비와 지원이 필요하다”며 “고된 과정이지만 과학자를 꿈꾸는 유능한 학생들에겐 가치가 있는 도전”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경시대회는 실험·논문 발표를 통해 출전 학생의 독창성을 중심으로 다양한 평가를 실시한다”며 “학생의 연구·인턴십 등의 활동을 중시하는 대입 심사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종빈 PRAFYS 강사는 “경시대회는 로컬·리저널·인터내셔널 등으로 나뉘어 진행된다”며 “평소 관심있는 과학·테크놀로지 분야의 주제를 정해 시간과 열정을 갖고 독창적인 논문을 작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워싱턴DC에서 열리는 국제과학공학대회(ISEF)도 소개됐다. 이 대회는 세계 40여국의 학생 1500명이 출전하는 수준높은 국제 대회로 정해진교과 과정과 달리 관심 분야를 집중적으로 공부하고 전문성을 키울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스템 과학센타의 과학교육: 새교회 자녀들의 여름방학을 위한 학부모 설명회

(2010 년 6 월 13 일, 교회일보) 세 번째 강의에 나선 이종빈 박사는 “인텔 과학원은 지식과 인격의 최고 경지를 지향하며 정영, 지구력, 팀업, 긍정적인 사고, 근면과 창의력이 가득찬 미래 과학자를 양육하는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라”며 “현재 의공학박사 이종빈, 유기화학박사 나이팡왕, 화학 공학 석사 이호 세브척, NYU 현직 의공학 주임교수 잔스펜서 박사, 생화학 및 분석화학박사 웨이첸 등 수십년 동안 과학계에서 몸담은 경력자들이 동참하고 있다”전했다. 또 이종빈 박사는 “스템 과학원의 훈련 받은 자녀는 치밀한 과학적 성격형성, 폭넓은 분야를 두루 이해, 관찰 기술을 섭렵, 데이터 해석과 토론기술, 수학 실력의 응용력 고취, 쓰기와 발표력 향상, 과학 전문가와의 커뮤니케이션 방법 습득, 독창적인 연구프로젝트 수행훈련, 실질적인 기술과 지식 습득으로 실험실적 경험을 취득 하게 되는 장점이 있다”며 소개했다.

네바다주의 레노

2009 년 레노시에서 거행되었던 “국제 인텔과학 경시대회”에서 심사위원을 역임했습니다. 이 때에는 Medical & Health Sciences분에를 심사하였으며, 이후 많은 경시대회에 참가한 학생들을 배출하였습니다.

직접 연구참여

메디칼 칼리지에 위치한 연구실에서 한 때를 보냅니다. 반응의 결과를 확인하며 더 확실한 반응법을 연구하며, 실험을 실시합니다.   과학멘도는 본인이 직접 체험을 하여야만, 학생들에게 철저한 연구를 시킵니다.

의공학적 씨스템

스템 과학센타는 의공학적 씨스템을 직접 만들고 개발합니다. 그러므로, 학생들은 과학자의 참다운 길이 어떤 것인지를 완벽하게 배우게 됩니다. 디자인에서부터 실험을 실시하고 데이타를 획득하며 분석합니다. 그리고, 학회와 저널에 발표합니다.    자녀에게 참다운 과학교육의 기회를 제공하시고 싶으시면, 지금 연락주세요!